낙동강지역 수질개선을 위한 현장시찰 및 전문가 간담회 개최

작성일 : 2018-02-13 10:22

 

국회 환경노동위원회, 낙동강지역 수질개선을 위한 현장시찰 및 전문가 간담회 개최

국회 환경노동위원회는 2월 9일(월) 1,4-다이옥산 검출량 기준치 초과로 문제가 되고 있는 낙동강-대구지역에서 현장시찰을 갖고 대구지방환경청에서 낙동강지역 수질개선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.

추미애 환경노동위원장을 비롯한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은 먼저 수질오염 실태파악을 위하여 대구 매곡정수장을 시찰한 후 수질관련 전문가인 민경석 교수(경북대), 이순화 교수(영남대) 및 환경단체 관련자, 환경부·경상북도·대구시 관계자와 함께“낙동강지역 수질개선을 위한 방안 모색”을 주제로 간담회를 갖는다.

낙동강-대구지역은 먹는물 수질 안정성 확보가 자주 문제가 되어온 지역으로서 이번 전문가 간담회에서는 문제가 된 1,4-다이옥산의 저감 및 적정관리 방안은 물론 정수장 고도정수처리시설 보강 등 시설개량문제, 안전한 수원 확보방안, 취수원 다변화 등 낙동강-대구지역 수질개선에 관한 전반적인 사항을 논의하게 된다.

※ 1,4-다이옥산이란
1,4-다이옥산은 산업용 용매 또는 안정제로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무색의 공업용 액체로서 장기간 노출시 신장 및 신경계 손상, 발암 가능성이 있는 유해물질임

 

<저작권자 © e이지뉴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/대한민국 미래환경을 생각하는, e이지뉴스>

 
인터넷신문 등록번호 : 대전,아00329 / 발행인 : 김귀숙 / 편집인 : 김귀숙
< 미래환경을 생각합니다 ⓒ e이지뉴스 & http://www.i-egnews.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>